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지난해 사행산업 총매출 22조…‘경마’ 가장 많아

기사승인 2017.09.14  15:34:23

공유
default_news_ad1

- 전년비 7.2% 증가…사감위 ‘2016년 사행산업 통계’ 발간

   

[전국뉴스 = 이현근기자]국무총리 소속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이하 사감위)는 카지노업, 경마, 경륜, 경정, 복권, 체육진흥투표권, 소싸움경기 등 우리나라의 사행산업과 외국의 사행산업 현황을 정리한 ‘2016년 사행산업 관련 통계’를 발간했다.

통계집에는 우리나라 사행산업의 총매출액 및 순매출액, 이용객 수, 조세 및 기금 현황 등 2016년의 결산 자료가 수록돼 있다.

또한, 도박중독 치유·재활 관련 활동과 불법사행산업 감시·신고센터의 감시활동 실적, OECD 주요 국가별 사행산업 순매출액 및 대륙별 순매출액 현황도 실려 있다.

2016년 우리나라의 사행산업 총매출액은 총 21조 9777억 원으로 2015년의 20조 5042억 원 대비 7.2% 증가했다.

각 사행산업별 전년 대비 총매출액 현황을 살펴보면 소싸움경기는 68.9% 증가한 299억 원, 체육진흥투표권은 28.8% 증가한 4조 4414억 원, 복권은 9.3% 증가한 3조 8855억 원, 카지노업(외국인카지노 포함)은 3.6% 증가한 2조 9034억 원, 경정은 2.5% 증가한 6989억 원, 경륜은 0.4% 증가한 2조 2818억 원, 경마는 0.2% 증가한 7조 7459억 원으로 집계된 것으로 나타났다.

총매출액에서 고객 환급금을 제외한 금액인 2016년의 사행산업 순매출액은 총 9조 3357억 원으로 2015년의 8조 8121억 원 대비 5.9% 증가했다.

각 사행산업별 전년 대비 순매출액 현황은 소싸움경기는 68.0% 증가한 84억 원, 체육진흥투표권은 17.0% 증가한 1조 6050억 원, 복권은 10.3% 증가한 1조 9082억 원, 카지노업은 6.9% 증가한 2조 9034억 원, 경정은 2.5% 증가한 1926억 원, 경륜은 0.4% 증가한 6386억 원, 경마는 0.1% 증가한 2조 795억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전체 순매출액에서 각 사행산업이 차지하는 비율은 카지노업이 31.1%로 가장 높았으며 경마 22.2%, 복권 20.4%, 체육진흥투표권 17.2%, 경륜 6.8%, 경정 2.1%, 소싸움경기 0.1% 순으로 집계됐다.

한편 2016년 사행산업으로 인한 재정수입은 국세와 지방세를 합한 조세 납부액이 총 2조 4129억 원, 각종 기금 납부액이 3조 5703억 원으로 총 5조 9832억 원이었다. 복권과 체육진흥투표권을 제외한 2016년 각 사행산업 사업장 이용객 수는 총 2706만 명으로 2015년의 2771만 명과 비교해 총 2.3% 감소했다.

이현근 기자 123@daum.net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