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낙연 국무총리 "법질서 가볍게 여기는 기류 생길까 우려"

기사승인 2019.03.22  17:15:50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뉴스 = 김병주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22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조합원들이 자유한국당 2·27 전당대회장에 난입해 기습시위를 벌인 것과 관련 "계속 묵인되고 용납될 수 없다고 생각하고, 경찰 책임자에게 다시 한번 엄중하게 얘기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교육·사회·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과거 정치깡패에 의해 전당대회가 방해된 적은 있지만, 노동단체들이 이렇게까지 한 것은 저도 기억이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민주노총의 공공기관 불법점거가 급증한 것에 대해선 "그러지 않기를 바라지만 법질서를 가볍게 여기는 기류가 생기고 있는 것은 아닐까 하는 우려가 있다"고 했다.

이 총리는 민주노총 소속 유성기업 노조원들의 임원 폭행 사건과 관련, "우려하시는 것처럼 경찰관의 정당한 법 집행에 대해선 책임을 물어선 안 된다"면서도 "(경찰이)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하지 않았다면 경위를 따져보고 지휘 책임 잘못이 없었는지 물을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김병주 기자 webmaster@jeonguknews.co.kr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