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인영 "민생회복 정치본연의 자리 지키도록 최선 다 하겠다

기사승인 2019.05.09  16:38:24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전국뉴스 = 김병주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는 9일 첫 정책조정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국민과 당원의 기대가 부담이 되지만 소명의식을 갖고 열심히 일해 나가겠다"고 전하며 "민생에 몰두하고 경청의 협치 정신을 견지하며 멋진 정치경쟁을 해야겠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 원내대표는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청년을 위한 대책이 굉장히 시급하다"며 "민생을 살릴 수 있다면 경우에 따라 야당이 주도하는 것도 좋다는 마음으로 절박하게 임하겠다"고 강조하며 "민생회복이라는 정치본연의 자리를 지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어 "오늘 오후 나경원 자유한국당·김관영 바른미래당·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를 예방하고 민주평화당 원내대표가 선출이 되면 일정을 조율해서 바로 찾아뵙겠다"고 했다. 그는 "나경원 원내대표를 만나면 한국당의 입장을 경청하고 국회 정상화를 위한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눠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또 "총선이 1년 밖에 남지 않았기 때문에 정당 간의 경쟁은 불가피하다"면서도 "멋진 경쟁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원내대표는 "민생과 미래를 두고 누가 먼저 혁신하는가, 정책을 놓고 누가 더 합리적인가를 기대할 것"이라며 "낙인찍고 막말하는 정치를 저부터 삼가고 품격 있는 정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병주 기자 webmaster@jeonguknews.co.kr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