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해찬, 내년 예산안 "역대 어느 때보다 지방정부 요구 가장 많이 반영"

기사승인 2019.09.17  16:54:19

공유
default_news_ad1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대응 긴급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전국뉴스 = 고병용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7일 정부의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 "역대 어느 때보다 지방정부의 요구가 가장 많이 반영된 예산 편성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인천시와의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국회 예산 심의과정에서 꼭 반영해야 할 사안을 논의하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과 관련 "조기 착공해 개통할 수 있도록 당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으며, 제2 경인선에 대해서는 "(예비타당성 조사) 심사 중인데 당에서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언급했다.

또 "정부에서는 지방세 조정 작업에 들어간다"면서 "이것을 어떻게 설계하느냐에 따라 결과가 많이 달라지는데 이 부분을 당정 간 잘 반영되도록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병용 기자 kbyo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