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나경원 "제가 지휘·감독에 대한 모든 책임 있어"

기사승인 2019.09.19  13:16:25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뉴스 = 김병주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9일 국회에서 열린 한국당 의원총회에서 "제가 지휘·감독에 대한 모든 책임이 있다. 따라서 일체 조사에 응하지 않는 게 지침"이라고 전하며 "보좌진 등 당 사무처에 대한 소환요구서가 온 것으로 아는데 우리당 지침은 제가 조사를 받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나 원내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해서는 "지금 드러난 것의 백분의 일만 나와도 사퇴해도 여러 번 해야 하는 사람"이라며 "법과 상식으로 이해가 안 간다. 무도한 행위를 계속하는 이 정권은 국민을 바보로 아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앞서 패스트트랙 관련 수사가 경찰에서 검찰로 넘어간 다음날 "패스트트랙 수사는 반드시 불법 사보임문제부터 수사해야 한다"며 "문희상 국회의장 등부터 먼저 소환해 조사하라"고 촉구했었다.

김병주 기자 webmaster@jeonguknews.co.kr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