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조정식 "민주당 전당적인 차원에서 위기극복에 힘 보탤 것"

기사승인 2019.09.19  15:45:24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뉴스 = 고병용기자]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19일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추가 확진 판정과 관련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양돈농가 및 축산관련단체 모두가 비상한 각오로 비상방역체계 확립에 힘을 모아야 한다"면고 전하면서 "민주당은 전당적인 차원에서 위기극복에 힘을 보탤 것"이라며 "예산심의 과정에서 가축전염병 예방예산을 증액하고 방역시스템 전반을 꼼꼼히 살피겠다"고 밝혔다.

이어 조 의장은 "신속한 살처분진행과 임상 및 정밀검사범위를 확대하고 정확한 감염원인이 확인될 때까지 이동중지명령도 검토해야 한다"며 "돼지고기 수급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고, 피해지역에 특별교부세 등 재정지원도 조속히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 의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발병과 중동 긴장 고조 등 민생경제에 시급한 현안이 발생했고, 국민의 우려도 크다"며 "이처럼 엄청난 시기에 자유한국당은 조국 법무부장관에 대한 뜬금 없는 국정조사 요구서를 제출했다"고 전했다. 

조 의장은 또한 "조국 장관에 대한 정치공세를 통해 보수야합 명분을 쌓고 정상적인 국정 운영을 방해하려는 뻔뻔하고 무책임한 작태"라며 "조국 장관 낙마 집착의 100분의 1만이라도 민생에 쏟길 바란다"고 주장했다.

고병용 기자 kbyo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