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손학규 "이념 당명에 공식적으로 덧칠하는지 참으로 한심할 뿐"

기사승인 2019.12.13  15:36:40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뉴스 = 김병주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13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전날 당명을 확정한 '새로운보수당'을 향해 "지금이 어느 때인데 보수를 표방하고, 이념을 당명에 공식적으로 덧칠하는지 참으로 한심할 뿐"이라고 전하며 새로운보수당 창당 작업을 주도한 의원들에 대해 "자유한국당과의 통합을 염두에 두고 창당 작업을 하는 모습이 그대로 보여 안타깝지만, 이제는 본색이 드러난 만큼 안철수가 언제 합류할 것이라는 군색한 변명은 마시고 떳떳하게 당적부터 정리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특히 유승민 의원을 향해 "지난 4월 바른미래당을 탈당하겠다고 했는데 신당 당명까지 발표하고 바른미래당 당적을 유지하는지 이유를 알 수 없다"며 "정치개혁을 거부하고, 민생법안 처리를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로 막겠다고 하는 행태가 어떻게 새로운 보수인지 안타깝다"고 지적했다.

김병주 기자 webmaster@jeonguknews.co.kr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