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 중구, 명동 식당가에 코로나 예방 소독물품 배부

기사승인 2020.02.12  11:09:57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뉴스 = 이현근기자]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11일 오후 2시 명동, 무교·다동, 북창동 등 관광특구 내 식품위생업소 2천여개소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살균소독제를 나눠주고 예방 안내문을 배부했다.

서양호 구청장도 명동 하나금융그룹 앞(을지로 66) 광장에서 출발해 우리은행을 거쳐 선별진료소가 있는 명동역 6번 출구까지 밀집해 있는 상가들을 직접 방문하며 코로나 감염 예방 및 차단을 위해 나섰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외식업중앙회 중구지회, 소비자위생감시원 및 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해 방역물품 배부와 함께 기타 식품위생관리 및 영업자 준수사항을 현장에서 지도하기도 했다.

서양호 구청장은 "코로나로 인해 많은 상인분들이 힘들었음에도 감염차단을 위해 철저한 관리와 예방수칙을 따르는 등 협조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선제적 대응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것처럼 침체된 지역상권을 다시 활성화하는 데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현근 기자 123@daum.net

<저작권자 © 전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